잉꼬 - 깊은 밤 폰디의 노래


잘 시간이 되면 아로요는 그네 위로 올라갑니다.










 폰디도 보이네요 :-)










 Z...z..z..















  깊은 밤
홀로 노래하는 폰디

"폰디야~ 폰디! 안녕하세요 폰%$$ 안녕하^&*& 폰디 폰디야"
 

 

'Pondi and Arroyo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잉꼬 - 몸무게의 비밀  (8) 2012.01.20
잉꼬 - 아로요 아로요!  (4) 2012.01.16
잉꼬 - 깊은 밤 폰디의 노래  (11) 2012.01.12
잉꼬 - 아로요 그네 적응법  (7) 2011.12.30
잉꼬 - 키위라는 과일 kiwi  (8) 2011.12.27
잉꼬 - 만만한 배추  (6) 2011.12.20

Comment List

  1. 꼬꼬맘 2012.01.13 12:39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폰디야~안자고 머하니~~~ㅋㅋㅋ
    꾸덕꾸덕 춤추면서 자기이름 부르고 있네요.ㅋㅋ
    아로요는 조신하게 포즈잡고 취침준비 완료!!! 폰디꿍얼이 자장가로 들리나봐요

    • ayse 2012.01.13 14:06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

      폰디가 저녁잠이 없어요 ㅋㅋㅋㅋ
      새장에 안넣어주면 밤새 "폰디야 폰디야" 할 기세 ㅋㅋㅋ
      폰디의 꽁알소리에도 잘 자는 아로요가 신기하죠 :-)

  2. 햇님이네 2012.01.17 18:00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폰디의 아름다운 노랫소리는 언제 들어도 황홀하단 말이지 ㅎㅎㅎ
    폰디야~ 사랑해!!! ㅋㅋㅋㅋ
    아로요는 더 토실하고 털결이 넘넘 좋아보여^^

    • ayse 2012.01.17 21:07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

      폰디는 지금도 "삐요삐요삐요요요요 폰디야 삑삑삑 안녕 뾰뾰뾰...."
      아름답죠~ 아름다운 노랫소리지요 ㅎㅎ

  3. 다닭다닭 2012.01.17 20:55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노래할때마다 곁들이는 헤드뱅잉이 멋져요 ㅎㅎㅎㅎ

    • ayse 2012.01.17 21:08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

      그 작은 머리를 위아래로 까-닥-까-닥 까닥까닥 까닥까닥(2배속) ㅋㅋㅋㅋ
      그래서 폰디는 많이 먹어도 말랐나봐요.

  4. We::우리 2012.01.30 01:26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와아...늦은 시간에 듣는 노랫소리 정말 묘하네요. 굉장히 평화롭고...뭐라고 표현해야할 지 모르겠지만, 정말 듣는 마음이 편안해져요! +_+b 어쩜 저리 이쁜 목소리를 가졌을까요~

    • ayse 2012.01.30 07:04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

      정말요?? 마음이 편해지신다구요?
      사실 폰디는 깨방정 + 촐랑 + 엄살쟁이라 평화로운거랑은 거리가 멀거든요~
      폰디 목소리가 귀여운 건 저도 동의!! ㅎㅎ

    • We::우리 2012.02.01 08:05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

      제가 새 소리를 워낙 좋아하기도 하지만, 이렇게 방안에서 직접 듣는 노랫소리를 처음이라 더 편안한 느낌이에요. ^^ 종종 놀러와서 들어야겠어요~ 들려주셔서 고맙습니다~!

  5. jeehoo 2014.01.21 11:54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잉꼬도 말을..?

  6. 도레미 2014.06.24 16:17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우와~귀여워요~!!

|  1  |  ···  |  4  |  5  |  6  |  7  |  8  |  9  |  10  |  11  |  12  |  ···  |  51  |


go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