잉꼬 - 쓸쓸함


폰디의 외로움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 사실은 자다 깬 폰디 ;-)

아로요바라기 폰디는
아로요와 가장 가까운 곳에서 잠이 들어요.







폰디의 수다는 여전합니다.
"안녕하떼~여?"

그동안 폰디는
1. 안녕하떼~여 2. 안-녕-하-세-요
두 가지를 번갈아가며 말했거든요,
요즘은 1번을 훨씬 자주 말해요.
"떼~여?" 이 부분이 마음에 드나 봅니다.

"폰디하떼~여"
폰디가 제일 좋아하는 "폰디야 폰디폰디 폰디폰디야"에 "떼~여"를 합성한 말 ㅎㅎ
중독성이 강해요.
저도 모르게 "폰디하떼~여" 따라하고 있다니까요 ㅋㅋ







 

'Pondi and Arroyo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폰디와 아로요 소식  (1) 2013.06.21
잉꼬 - 미남잉꼬 달님이와 그의 친구들  (9) 2012.02.14
잉꼬 - 쓸쓸함  (7) 2012.02.11
잉꼬 - 안녕? 내 이름은 폰디  (10) 2012.01.30
아로요가 사라졌어요...  (9) 2012.01.24
잉꼬 - 몸무게의 비밀  (8) 2012.01.20

Comment List

  1. jins76lsw 2012.02.14 02:08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둘이라 외롭거나 쓸쓸해하진 않을 것 같은데요~^^

  2. 안드로이드 앱 개발자 2012.02.14 08:51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죄송스럽지만 앱개발할때 이 블로그 링크좀 걸어도 될까요?
    제가 요즘 사랑앵무에 관한 앱을 만들고 있어서 ayse님의 글이 많은 도움이 될거 같아서요^^

    • ayse 2012.02.14 15:52 신고 address / modify or delete

      사랑앵무 어플이라니! 기대되네요 :-D
      제 블로그에 있는 내용은 사랑앵무에 대한 정보라기보다는
      소소한 일상의 사진이 많아서요..
      좀 더 정확한 정보를 전해줄 수 있는 블로그의 글을 링크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.

      앱 만드시면 알려주세요~ 아이폰 앱도 기다리고 있을게요 '-'

  3. 꼬꼬맘 2012.02.14 23:39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폰디..청승맞게...ㅋㅋㅋ 궁상떨고 있는듯한...ㅎㅎㅎ

  4. 동글뱅이삼돌 2012.07.05 08:54 address / modify or delete / reply

    전 새의 매력을 몰랐는데요. 요샌 참 매력적인 생명체같아서 길거리 참새만 봐도 눈이 가더라구요.
    집에 뚱거묘가 있어 감히 들일 수는 없지만 종종 들러 여기서라도 볼게요.
    (새 동생 들어오면 고양이는 좋아하겠지만 새가 염려;;; )

    아로요,폰다야, 폰디하떼여~~

|  1  |  2  |  3  |  4  |  5  |  6  |  7  |  ···  |  51  |


go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