잉꼬 - 안녕? 내 이름은 폰디


안녕? 내 이름은 폰디

















 매력 포인트는
"없어 보이는 외모"















 취미는 털 긁기.















 가끔은 근엄해지기도 해.















 

내가 좋아하는 볼링 장난감이야.
















잡힐 듯 말 듯 애태우게 하는 볼링핀에게

 사랑의 세레나데를 불러. 


 "폰디야 안녕하셉쓰 폰디야 안녕 폰디야 쎕쎕~ ♪"


_













룸메이트 아로요.



 











 새침해 보이기는 해도
















 바보같은 면이 많은 친구지 ㅋㅋ














  안녕! 



 


'Pondi and Arroyo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잉꼬 - 미남잉꼬 달님이와 그의 친구들  (9) 2012.02.14
잉꼬 - 쓸쓸함  (7) 2012.02.11
잉꼬 - 안녕? 내 이름은 폰디  (10) 2012.01.30
아로요가 사라졌어요...  (9) 2012.01.24
잉꼬 - 몸무게의 비밀  (8) 2012.01.20
잉꼬 - 아로요 아로요!  (4) 2012.01.16
|  1  |  2  |  3  |  4  |  5  |  6  |  7  |  8  |  9  |  ···  |  116  |


go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