잉꼬 - 아로요 아로요!


언젠가부터 아로요는 새장 모서리에 붙어 잠을 잡니다.
횃대로 옮겨 놓으면 다시 올라가요.
또 옮겨놓으면 또 올라가고 또 올라가고 ㅎㅎ
따라쟁이 폰디 역시 아로요 옆에서 잠들지요.




 



 

골똘 아로요











새침 아로요











 하품하는 아로요.

이런 사진은 크게 봐야죠,
클릭 :-) 








 

 헤헤헤~?!













  찜빵 아로요












 상쾌한 아로요










ps. 그 분이 보이지 않는다구요?
그 분은 언제나 아로요 주위를 맴돈답니다 :-)
뒷배경을 잘 살펴보세요.






 

'Pondi and Arroyo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로요가 사라졌어요...  (9) 2012.01.24
잉꼬 - 몸무게의 비밀  (8) 2012.01.20
잉꼬 - 아로요 아로요!  (4) 2012.01.16
잉꼬 - 깊은 밤 폰디의 노래  (11) 2012.01.12
잉꼬 - 아로요 그네 적응법  (7) 2011.12.30
잉꼬 - 키위라는 과일 kiwi  (8) 2011.12.27
|  1  |  ···  |  7  |  8  |  9  |  10  |  11  |  12  |  13  |  14  |  15  |  ···  |  116  |


go to top